Warning: fopen(data/now_member_connect.php): failed to open stream: 허가 거부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05

Warning: flock():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06

Warning: flock():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10

Warning: fclose():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11

Warning: fopen(data/now_connect.php): failed to open stream: 허가 거부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05

Warning: flock():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06

Warning: flock():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10

Warning: fclose():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11

  View Articles
Name  
   남은교회 
Subject  
   이미 아직

“이미"(already)와 "아직"(not yet)의 문제는 하나님의 신비에 속한다. 아직임에도 불구하고 이미라고 선언하신 하나님의 은혜, 이미이기에 아직을 살아내야 하는 믿음의 반응, 이 두 가지가 서로 하나임을 말씀하시는 하나님의 신비, 그것이 복음의 비밀이고 삶의 도전이다.
어떤 이는 이 둘을 분리시켜 아직을 버리고 이미만 취하려고 하거나, 이미를 버리고 아직만을 취하려고 한다. 또 어떤 이는 이 둘을 하나로 묶어 같은 것으로 보려고 한다. 이러한 시도들은 하나님의 나라의 비밀을 해체하려는 것과 같다.
성경은 분명히 알려준다.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는 이미를 누리고 있기에 아직을 살아내야만 한다. 이미와 아직은 하나이면서 둘이고, 둘이면서 또 하나이다. 그래서 이미 받은 놀라운 은혜인 동시에 끝까지 품고가야 할 치열한 소망이 된다. 이 신비를 그대로 묵상하고 누릴 때 진리를 실천할 수 있는 힘과  지혜를 얻게 된다.


   예수 그리스도와 함께

남은교회
2017/09/30

   하나님 앞에서

남은교회
2017/09/09


Copyright 1999-2018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