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te

가스업계 시련의 계절... 올 3분기 누적 순익 살펴보니 '역성장'
가스업계 '투톱' SK가스와 E1의 영업성적이 지난해 3분기에 비해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이는 지난해 기저효과에 불과하고 순이익의 경우 직전 5년간 실적 변동추이를 살펴보면 오히려 역성장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들은 업종 특성상 글로벌 경기 변수에 취약한 만큼 석유화학 부문 등 사업다각화로 침체기에서 벗어나려 하고 있다.



Prev
 북한의 새해맞이 풍경
이재숙 2019/11/19 13
Next
 경건과 학문의 스승 박윤선 목사(성주진 교수)
정성엽 2019/11/19 13
Copyright 1999-2020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