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fopen(data/now_member_connect.php): failed to open stream: 허가 거부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05

Warning: flock():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06

Warning: flock():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10

Warning: fclose():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11

Warning: fopen(data/now_connect.php): failed to open stream: 허가 거부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05

Warning: flock():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06

Warning: flock():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10

Warning: fclose():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stream resource in /free/home/nameun/html/cgi-bin/zboard/lib.php on line 1011

  View Articles
Name  
   서동운 
Subject  
   폴락 감상기
애드 해리스가 주연과동시에 메가폰을 잡았다는 폴락에 관해 처음 접하게 된건 운전중 라디오 프로그램에서였다. 어린시절 부모님에게 받은 폴락의 일대기에 사로잡힌 애드 헤리스는 자신의 연기자 활동의 주 에너지원이 되었다고 이야기 하는 이 잭슨 폴락의 일대기를 영화화 하기위해 10여년 전부터 구상화 작업에 들어갔다구한다.
주인공 잭슨 폴락의 주활동시기인 1940-50년대를 완벽히 재현시키고 폴락의 액션 페인팅과 드립기법을 배우기 위해 미술 레슨을 받고
그의 내면과 정신적인 세계를 이해하기위해 심리학까지 연구했다는 그의 노력은 정말 가상하다구 할수 있겠다.
전체적인 영화의 줄거리는 뉴욕 그리니치의 가난한 젊은 화가 잭슨 폴락이 그의 인생의 반려자이자 예술적인 이해자인 리 크래즈너를 만나는데서 시작한다. 화랑에서 동반 전시를 하기로 예정되어 있던 두사람은 적극적인 리의 방문으로 시작되고 우연히 방문해 폴락의 천재성을 감지하고 작업에 들어간 리의 저극 공세에 폴락은 그녀의 호의를 받아들이구 예술적 동반자의 길을 걷는다. 하지만 알콜중독에 약간의 정신질환까지 동반한것 같은(대부분의 예술가들이 그렇지만)폴락의 사회 적응은 쉬운일이 아니라 리는 좌절을 겪기도하지만 교외로 이주해 폴락으로 햐여금 그의 작품세계로의 몰입과 성장을 돕는다. 결국 여러지원자들의 도움으로 세상에 이름이 알려지기 시작한 폴락 그이후 승승장구 하다가 결국 자기 파괴의 길을 서서히 걸어가고 결국 둘은 결별하게 된다. 방황속에 결국 만취한 상태로 교통사고를 내고 죽은 폴락의 모습을 보여주며 영화는 끝나게 된다.
영화는 비교적 깨끗한 영상과 음향을 지원하고 특히 많은 그림들이 등장하는데 보다 좋은 영상기기로 봤으면 하는 느낌도 없지 않다. 이번에 국내에서 출시된 "Artifact edition POLLOCK"은 미디어 체인 이라는 회사에서 출시했고 깔끔한 페키지로 출시되었는데,
보너스로 잭슨 폴락의 화보가 열다섯여장 포함되어 그의 그림들을 잠시 느껴볼수 있는 여지를 넘겨 만족스러웠다.

정민  [2002/03/04]  ::
 "잭슨폴락"의 출현으로 추상표현주의가 문을 열었다고 해도 과언은 아닙니다... 그리고 그가 가장 큰 역활을 한것은 이제 미술의 중심이 유럽에서 뉴욕으로 옮겨졌다는데 있죠...
정민  [2002/03/04]  ::
 근데 예술가가 대부분 알콜중독자는 아닙니다... 다만 세상과 다른 그리고 외로운 길을 걸은것은 사실이고요.....
서동운  [2002/03/09]  ::
 하하 예술인이 계시는군요. 반갑습니다.

   오션스일레븐&스파이게임 [411]

범수^^;
2002/03/20

   영화 The Others...

범수
2002/02/17


Copyright 1999-2023 Zeroboard